HIPPOP

2019.11.05. - 2020.03.29.

  • HIPPOP
    POP
  • Musician
    Sculpture
  • Media art
    Sound art

20세기 후반 대중문화에서 눈에 띄는 트렌드 중 힙합과 랩의 인기는 한국 문화에서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소울과 일렉트로닉, 재즈 등 과거의 수많은 음악적 소재를 기반으로 만들어진 힙합은 국적을 불문하고 듣는 이들의 몸을 들썩이게 하는 매력을 지니고 있다.

또한 힙합 문화의 중요 요소인 패션 스타일과 비주얼은 대중문화에 큰 영향을 끼치고 있다. 누구나 즐길 수 있는 힙합은 길거리 문화에서 나타나는 은어나 속어뿐만 아니라 문학적 언어를 사용하기도 한다. 또한 중독적인 라임을 가진 단어로부터 심오한 문학적, 사회적 메시지까지 표현하는 힙합은 외면되었던 대상들을 주목하게 하고 그들을 트렌드의 중심으로 세워 놓는 힘을 가지고 있다. 이번 전시는 힙합 문화에서 집중되는 패션 소품 및 문화 소재들을 보여줌으로써 관람객에게 시대의 언어와 문화들이 새롭게 만들어져 대중문화를 넘어 대중 예술로써 자리 잡고 있음을 보여준다.

The popularity of hip-hop and rap which was one of eye-catching trends in pop culture of the late 20th century can be easily found in Korean culture. Hip-hop, which is based on numerous musical genres such as soul, electronic, jazz and etc.from the past, has the attraction to make listeners move their body without any regards of nationality.

In addition, fashion styles and visuals, which are the important elements of hip-hop culture, are having a great influence on popular culture. Hip-hop, which anyone can enjoy, uses literary language as well as jargon and slang that appear in street culture. Expressing profound literary and social messages by using the words with addictive rhymes, Hip-hop also has the power to draw attention to the objects that were turned away and place them at the center of trends.

This exhibition shows that newly created language and culture in our times have become public art beyond pop- culture, showing visitors fashion accessories and cultural materials that hip-hop culture has focused on.

루디 RUDY

해체를 통해 새로운 조형물로 재구성하는 작업을 진행하는 루디(임종식)는 스니커 아티스트로 국내외에서 활발한 활동 중이다. 고가의 스니커즈에 칼을 대어 모든 부분을 한 땀 한 땀 뜯어내고 상상하지 못했던 조형물로 변신시키는 그의 작업은, 상업 브랜드와 예술 시장이 내세우는 상품의 논리를 경쾌하게 넘나든다. 시몬스 테라스 라운지의 전시를 위해 새롭게 작업한 두 가지 작품 AIR Jordan 1 HIGH OG TS SP Travis Scott은 평소 그가 작업해보고 싶었던 1순위 아이템이기도 하다. 해당 작품의 자유로운 해체 방식은 트래비스 스캇 특유의 자유로운 음악과 스타일과 닮아 있다.

Rudy RUDY

Rudy (Lim Jong-sik) who reconstucts the sneakers into a new work of art by teardown is a sneacker artist and has been working in South Korea and abroad. His work putting a knife on the expensive sneaker, taking out stitches from every part of it and turning it into an unimaginable sculpture is lightly crossing the boundaries of commercial brands and art markets that define what the product should be like. AIR Jordan 1 HIGH OG TS SP Travis Scott , two new works for the Simmons Terrace Lounge's HIP POP show, are the top priorty he has wanted to work on. The way of freely dissecting the work looks like Travis Scott's unique and free music and style.

이길호 LEE GIL HO

미디어 아티스트 이길호는 MOTIONENT 소속으로 K-POP을 바탕으로 다양한 비주얼 미디어 작업을 진행한다. 작가는 이번 전시에서 다루고 있는 팝 아티스트 6인의 철학이 담긴 영상들을 12개의 모니터를 통해 다양하게 시각화했다. 해당 작품, ‘1/6/12’를 통해 관람객들은 모니터를 캔버스 감아 현시대의 가장 ‘HIP’한 ‘POP’ 컬처를 한눈에 경험할 수 있다.

Media artist Lee Kil-ho is a member of MOTIONENT and is leading various visual media works based on K-pop. The artist has visualized various video clips containing six pop artists’ philosophy with 12 monitors. At his work, "1/6/12," the visitors can experience the most "HIP"”POP” culture through the monitors as if paintings drawn on canvas at a glance.

남은우 NAM EUN WOO

음악 프로듀서이자 아티스트인 남은우는 현재 뉴욕에서 활동 중이다. Queens Museum과 Brooklyn Public Library 등 다양한 공간에서 사운드 퍼포먼스 및 전시를 진행하고 있다. Social Practice를 전공한 작가는 관객 참여와 우연적 상황을 작업의 요소로 사용하며 현재 Queens Public Library와 이민자들의 기억과 노래에 관한 퍼포먼스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전시 공간 내에서 흘러나오는 음악은, 유소년 시절부터 작가가 영향을 받은 힙합이라는 서양 문화를 개인의 시각에서 사운드로 구현하는 시도다. 20여 분의 긴 트랙은 마치 하나의 디제이 믹스를 듣는 듯한 경험을 안긴다.

A Music producer and artist Nam Jae-woo is currently working in New York. He is holding the sound performances and the exhibitions in various spaces, including the Queens Museum and the Brooklyn Public Library. The artist, who majored in Social Practice in the university, is using audience participation and accidental situations as components of work and currently leading the performance events about the memories and songs of the immigrants with Queens Public Library.

Music coming out from the exhibition space indicates his attempt to translate the Western culture of hip-hop, which has affected the artist since his childhood, into the sound from his own perspective. The 20-minute long track gives you an experience of listening to a DJ mix.

Want to get in touch?

E-mail_gaia@movementseoul.com
Instagram_www.instagram.com/movementseoul_official

2017ⓒAll Copyrights Reserved. 무브먼트 서울(MOVEMENT SEOUL)